전체메뉴

사회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하수구 시신 '해병대 문신' 있어 탐문 수사...사인은 '미상'

2024.04.17 오후 02:53
이미지 확대 보기
하수구 시신 '해병대 문신' 있어 탐문 수사...사인은 '미상'
YTN
AD
경기 의정부 하천 하수관에서 발견된 알몸 상태의 남성 시신에 대한 부검 소견이 나왔다.


17일 경찰에 따르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16일 오후 2시 40분쯤 의정부시 가능동에 있는 하천 하수관에서 발견된 시신을 부검하고 "사인 미상으로 타살이라고 볼만한 정확은 없다"는 1차 구두 소견을 전달했다.

국과수는 "늑골이 부러지긴 했어도 치명상을 입을 정도는 아니다"면서 "사망 시기도 추정할 수 없다"고 밝혔다.

경찰은 시신에 대한 유전자(DNA) 대조 작업을 진행 중이다. 경찰은 또 해당 시신의 등 좌측 날갯죽지에서 20cm 정도 독수리 마크와 해병대 글씨가 새겨진 문신을 발견했다.

이 문신을 토대로 경찰은 해당 시신의 신원을 내국인으로 추정하고 해병대 전우회를 상대로 탐문 수사에 나섰다.


지난 16일 발견된 시신은 하수관 8m 안쪽에서 알몸 상태로 발견됐다. 다소 부패한 상태였고 긁힌 상처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하천 하수관 입구를 비추는 CCTV를 확인하고 있지만 한 달 분량만 저장이 돼 있으며 별다른 정황을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며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다방면으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팀 최가영 기자

YTN 최가영 (weeping07@ytn.co.kr)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5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9,704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8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