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회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김호중 측 “23~24일 공연 후 활동 중단…처벌 달게 받을 것”

2024.05.22 오후 05:44
이미지 확대 보기
김호중 측 “23~24일 공연 후 활동 중단…처벌 달게 받을 것”
ⓒOSEN
AD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경찰 조사를 받는 가수 김호중이 주말 공연을 끝으로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 엔터테인먼트는 오늘(22일) 오후 “김호중은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되는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 김호중&프리마돈나' 공연을 끝으로 모든 활동을 중단, 자숙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호중과 소속사 관계자들은 모든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며, 결과에 따른 어떠한 처벌이라도 달게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후 생각 엔터테인먼트 측은 “김호중이 음주 운전 혐의를 인정했으나 경찰 조사는 아직 진행 중이다. 경찰 측에서도 보안 유지를 당부해온 만큼, 당사는 앞으로 조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재 김호중은 지난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반대편 도로의 택시를 충돌하는 사고를 낸 후 조치를 취하지 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해 김호중의 매니저가 허위로 자수를 한 후 사고 17시간 만에 김호중에 경찰에 출석하는 등 소속사 대표와 본부장 등이 공모해 조직적으로 사고를 은폐하려고 한 정황이 포착됐다.

이에 경찰은 지난 21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김호중을 불러 조사를 실시했으며 이 자리에서 김호중은 식당 업소 등에서 소주 10잔 이내를 마셨다고 진술했다. 이를 토대로 경찰은 김호중, 소속사 대표와 본부장 등을 상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YTN 곽현수 (abroad@ytn.co.kr)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38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9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