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회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아파트 외벽에 뜬금없이 '김대중'...입주민들 황당

2024.06.13 오전 09:23
이미지 확대 보기
아파트 외벽에 뜬금없이 '김대중'...입주민들 황당
아파트 입주민 커뮤니티
AD
아파트 외벽에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이름 석 자가 페인트로 적혀 입주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12일 노컷뉴스에 따르면 경기 오산시 소재 아파트 외벽 페인트 공사 과정에서 외벽에 김 전 대통령의 성명이 크게 적히는 일이 벌어졌다.

해당 아파트는 오산대역에 위치한 1,100세대 규모의 한 대단지 아파트로, 지난 1일부터 50일간 일정으로 외벽 재도장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동별로 도색 밑작업을 위해 임의로 페인트가 칠해졌는데, 1개 동에는 옅은 주황색으로 '김대중'이라는 글자가 칠해져 있었다.

이를 목격한 한 입주민이 사진을 찍어 아파트 입주자 커뮤니티에 올리자, 일부 입주민들은 "외벽 칠하다가 저건 왜?"라고 의아함을 표하며 관리사무소의 확인·조치를 요청했다.

해당 글자는 재도장 시공을 맡은 건설사가 투입한 작업자가 쓴 것으로 알려졌다.


외벽 글자는 이날 오전까지도 남아 있다가, 점차 글자 모양이 흐려진 상태다.

한 입주민은 "많은 이웃들이 생활하는 공적인 장소인데 다소 정치적으로 보일 수 있는 글자가 새겨져 황당하다"며 "생각하기에 따라서는 혐오감을 느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팀 이유나 기자

YTN 이유나 (lyn@ytn.co.kr)

특별 이벤트 배너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4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3,057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96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