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제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푸틴 대통령 평양 도착...오늘 북러 정상회담

2024.06.19 오전 05:00
AD
[앵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4년 만에 북한을 방문했습니다.


새벽 2시 반이 넘어 평양에 도착했는데요.

김정은 위원장이 공항으로 직접 나와 영접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들이 외신을 통해 보도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영진 기자!

우선 푸틴 대통령 평양 도착 당시 영상부터 볼까요?

[기자]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자정을 넘겨 새벽에야 평양에 도착했습니다.

외신을 통해 푸틴 대통령 도착 당시 화면들이 들어오고 있는데요.

김정은 위원장이 미리 나와 공항에서 푸틴 대통령을 기다리는 모습입니다.

이어 푸틴 대통령의 전용기가 도착하고푸틴 대통령이 내려와 반갑게 악수하고또 포옹을 합니다.

두 정상은 밝게 웃으며 뭔가 대화를 나누기도 했는데요.

포옹하고 악수하는 모습 보셨고요.

이어 기다리던 일행들에게도 악수하고 인사를 나누고서 차로 이동했습니다.

그리고 승용차에 타는 순간에도 서로 양보하며 화기애애한 모습을 연출했습니다.

지금 공항에 도착해서 걸어나오는 모습이영상으로 나가고 있고요.

일행들에게 악수하고 그리고 계속 담소를 나누고 뭔가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데 아직 대화 내용까지는 저희가 들어오고 있지 않아서 어떤 내용인지 잘 확인되고 있지 않습니다.

지금 앞서 푸틴 대통령의 방북을 앞두고 북한이 대대적인 환영행사를 준비하는 모습이 포착됐었는데 두 정상이 탄 차가 지나가는 평양 거리 곳곳에도 푸틴 대통령의 초상이 걸려 있고 러시아 국기가 나부끼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지금 보신 장면은 승용차에 타려고 하면서 서로 양보하고 웃고 굉장히 화기애애한 모습을 연출하고 있죠.

이어 평양 거리를 환하게 밝히면서 공항을 빠져나와 이동하는 모습이 보이고 있습니다. 그리고 거리 곳곳에는 푸틴 대통령의 초상도 보이고요.

이어 승용차가 숙소에 도착했고요.

여기서 내려서 안으로 이동해서 마지막 인사를 나누고 아마 오늘은 여기서 일정을 마무리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1박 2일 일정이라고 발표했었는데, 도착이 많이 늦어지면서 일정에도 변동이 있을까요?

[기자]
네, 당초 발표대로라면 어제부터 오늘까지 1박 2일 국빈방문 일정인데요.

푸틴 대통령은 오늘 새벽에야 평양에 도착했습니다.

크렘린 궁은 새벽 2시 40분경 "푸틴 대통령이 북한 수도 평양에 도착했다"고 알렸습니다.

도착이 늦어지면서 1박 2일이 아닌 사실상 당일치기로 모든 일정을 소화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도착 시간이 많이 늦어진 만큼 오늘 낮부터 본격적인 일정이 진행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역시 핵심은 북러 정상회담입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은 이번이 세 번째인데요.

두 정상은 우크라이나 전쟁을 계기로 밀착하고 있는 북러 관계를 격상하는 '포괄적 전략 동반자' 협정을 체결할 예정입니다.

특히, 산책과 다도를 겸한 '비공식 회담'이 예정돼 있는데, 크렘린 궁이 앞서 이 일대일 회담에서 가장 중요하고 민감한 문제를 논의할 거라고 밝힌 만큼, 이 자리에서 어떤 내용이 다뤄질지가 관심입니다.

회담이 끝나면 두 정상은 공동 문서에 서명한 뒤 이를 언론에도 발표할 예정입니다.

북한과 러시아의 군사적·경제적 밀착을 더 공고히 하는 내용이 담길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국제부에서 전해 드렸습니다.


영상편집 : 김희정



YTN 박영진 (yjpar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4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3,397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949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