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92,471명완치 83,220명사망 1,634명
검사 누적 6,843,126명

[자막뉴스] "불이야" 한 마디에...대형 참사 막은 소방관 지망생

자막뉴스 2021-01-21 09:10
AD
20층짜리 아파트 외벽이 검게 그을렸습니다.

14층 복도에는 불이 난 흔적이 선명하게 남아 있습니다.

소방 공무원을 준비하는 21살 권유호 씨는 "불이야"라는 이웃 주민의 소리를 듣고 곧바로 달려갔습니다.

평소 초기 진화의 중요성을 안 권 씨는 불이 번지기 전에 진화에 나섰습니다.

10여 분 동안 혼자 불과의 싸움을 벌인 끝에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에 불을 끄는 데 성공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권 씨는 얼굴이 검게 그을렸고, 유독가스를 마셔 호흡 곤란 증세도 보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기도 했습니다.

불이 난 곳은 동별로 100가구씩 거주하는 천 가구 규모의 대단위 아파트 단지입니다.

초기 진화가 제때 이뤄지지 않았으면 자칫 큰 피해로 이어질 뻔한 상황이었습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이승윤입니다.


영상편집ㅣ김혜빈
화면제공ㅣ강경석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