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김정은이 공들였던 北 스키장, 현재 모습 보니 "안 되겠네"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3.12.08 오후 02:07
AD
자유아시아방송, RFA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사실상 운영이 중단된 북한의 마식령 스키장이 개장 11년을 맞은 올해도 개장이 불투명해 보인다고 보도했습니다.


RFA는 미국 상업위성 서비스 '플래닛 랩스'가 지난 5일 촬영한 위성사진을 토대로 스키장이 눈으로 덮여 있지만, 이용 인파가 식별되지 않았고 일부 구간은 흙바닥이 드러난 것처럼 보였다고 전했습니다.

약 2주 전인 11월 20일에 촬영한 사진에서도 산 정상부와 일부 능선에만 눈이 쌓여 있고 스키장 전체적으로 눈이 없어 개장 준비가 안 돼 있는 상태로 확인됐다고 덧붙였습니다.


마식령 스키장은 지난 2013년 12월 개장 당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치적 가운데 하나로 크게 홍보한 곳이지만, 코로나 대유행으로 외국인 관광객이 끊기자 몇 년째 방치되고 있습니다.


제작 : 정의진
AI앵커 : Y-GO


YTN 최두희 (dh022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9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988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5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