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모조리 쫓겨날 위기..."트럼프 재집권시 美 초유 대규모 작전"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2.23 오전 07:05
AD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올해 대선에서 승리하면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이민자 추방 작전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가 현지시간 21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이 재집권하면 그 즉시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이민자 추방 작전'을 할 것이라며 1950년대 드와이트 아이젠하워 행정부의 대규모 이민자 추방 정책을 그 모델로 제시하고 있습니다.

당시 아이젠하워 행정부는 군 병력을 동원해 이주 노동자들을 대거 강제 추방했으며, 그 과정에서 사망자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대통령 재임 당시에도 군 병력을 동원한 국경 정책을 주장해왔던 트럼프 전 대통령이 이번 대선에서 승리해 백악관에 복귀하면 더욱 강경한 이민 정책을 펼 가능성이 크다고 신문은 짚었습니다.

트럼프 행정부에서 국경 통제 정책을 설계한 스티븐 밀러 전 백악관 선임보좌관은 트럼프 전 대통령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으며,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재집권하면 백악관에 다시 합류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밀러 전 보좌관은 트럼프 행정부의 초강경 반이민 정책의 핵심 인사 중 한 명입니다.

당시 트럼프 행정부는 이민자들을 군 기지에 강제 구금하거나 군용기를 동원해 이들을 추방하는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도 알려졌습니다.

올해 미국 대선에서도 국경 및 이민자 문제가 최대 화두로 떠오르면서 트럼프 전 대통령은 더욱 강경한 이민 정책과 함께 이민자들을 향한 혐오 발언도 거침없이 내뱉고 있습니다.

트럼프 캠프 대변인은 최근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백악관 집무실에 복귀한다면 미국인들은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이주민 추방 작전을 실행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주와 연방 병력을 결집시키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기자ㅣ이동우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지금이뉴스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1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5,586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13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