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인도에 김정숙 여사 방문 먼저 제안"...외교부가 내놓은 입장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5.21 오전 08:40
AD
외교부는 문재인 전 대통령 회고록에 담긴 김정숙 여사의 인도 방문 관련 논란에 대해, 당시 우리 측이 영부인의 방문을 먼저 제안했었다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외교부는 2022년 밝힌 바와 같이 당초 인도 측이 허왕후 기념공원 착공식과 디왈리 축제에 우리 외교장관을 초청했지만 우리 측은 다른 외교 일정으로 어려운 상황임을 통보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후 인도 측은 우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초청했고 우리 측은 문체부 장관이 행사에 참석하도록 추진했습니다.

그런데 추진 과정에서 우리 측은 영부인이 함께 방문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인도 측에 설명했고, 인도 측은 총리 명의 초청장을 송부해 왔다고 외교부는 설명했습니다.

외교부는 또 김 여사의 인도 방문 주관부처인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관련 예산을 편성하고 지출했다며 외교부는 외교부 출장자에 대해서만 여비를 지급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기자ㅣ조수현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지금이뉴스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8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3,04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8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