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승리, 홍콩서 클럽 오픈 준비?...홍콩 정부, 입장 밝혔다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5.24 오후 01:48
ⓒYTN
AD
홍콩 정부가 그룹 빅뱅의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34)의 홍콩 내 클럽 개장과 관련한 현지 언론 보도에 승리 측의 비자 신청이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24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보도에 따르면 홍콩 정부 대변인은 승리 이름은 거론하지 않은 채 "한국의 전 연예인으로부터 비자 신청을 받은 사실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현재 한국 국민은 비자 없이 90일까지 홍콩에 머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앞서 거론한 인물의 인재 취업 비자(talent admission schemes) 신청도 이뤄진 바 없다"며 "관련 정부 부처는 정해진 절차에 따라 자격이 있는 사람들의 지원만 승인되도록 인재 취업 비자 신청을 처리할 때 강력한 게이트키핑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홍콩 언론들은 승리가 홍콩에 호화주택을 매입했으며, 클럽도 열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최근 영국 BBC 방송이 버닝썬 사건을 재조명한 다큐멘터리를 공개하며 승리의 근황에 관심이 집중되자, 현지 언론에서는 승리의 홍콩 정착설 보도가 잇따랐습니다.

기자ㅣ디지털뉴스팀 이유나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육지혜

YTN 이유나 (lyn@ytn.co.kr)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9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988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5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