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대통령 임기 단축 포함"...나경원이 꺼낸 '개헌론' [Y녹취록]

Y녹취록 2024.05.28 오후 12:26
나경원 "개헌논의 마다하지 않아야"
野 주장 '尹 임기단축론' 논의 필요성 부인 안 해
나경원 "대통령 임기 단축 포함, 개헌 논의를"
AD
■ 진행 : 김선영 앵커
■ 출연 : 김민수 전 국민의힘 대변인, 김지호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인용 시 [YTN 뉴스NOW] 명시해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나경원 당선인이 사안에 따라서 정치공학적인 입장을 표하는 것 같다고 아까 얘기해 주셨는데 개헌 얘기하면서 임기 단축 가능성까지 언급을 했잖아요. 그건 어떤 이유라고 보세요?

◆김지호> 여러 가지 얘기를 꺼내면서 사실은 대통령 레임덕이 왔다고 봐야겠죠. 그러니까 현 대통령의 임기 단축까지 거론을 하고 그다음에 KC 인증 관련해서도 뭔가 정부 정책과 반하는 의견을 내시고. 그래서 지금 현재 수사, 민감한 사안은 피해가면서 차별화 정책을 하고 있다.

그래서 다양하게 이슈를 던져서 어떤 정책이 나한테 맞는지 지금 테스트 중이다, 이렇게 보고요. 나경원 의원은 지난번 대표 선거에 나갔어야 됐습니다. 그런데 국민적 여론의 지지를 받고 있는데 연판장이라든지 저출산대책위 부위원장 해임이라든지 이런 내부 압력에 뭔가 굴복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큰 정치인으로서의 이미지 메이킹은 실패했다. 이후로 계속 내리막길이다, 이렇게 보고 있습니다.

◇앵커> 임기 단축도 가능하다는 말 자체는 용산에서 상당히 불편하게 듣지 않았을까, 이런 생각도 드는데 그건 어떻게 보세요?

◆김민수> 그래서 부대변인이 말했던 용산에 대한 플러팅이다라는 것은 적절치 않은 말인 것 같고요. 그러니까 맞는 것에 대해서 맞다고 표현하고 있다고 봐요. 그러니까 본인 의지에 따라서, 생각에 따라서. 그리고 개헌 이야기를 한 것도 원론적 이야기인 것 같아요.

예를 들어서 대한민국의 권력구조가 개편이 되어야 한다는 것은 여나 야나 지속적으로 나왔던 것인데 그 전체 문장을 보면 이 질문에 대해서 원론적인 답변을 했다고 보여집니다.

그리고 제 개인적으로는 저는 항상 입장이 똑같았는데 이 개헌 부분, 이것 역시도 지금 나올 때가 아니다. 대통령의 임기를 단축한다거나. 저는 반대주의자입니다. 그래서 지금 이 부분도 본인들이 정치인이라면 한 번 정도 이야기하고 있는 개헌에 대해서 원론적인 답변을 했다고 보시는 게 맞을 것 같습니다.



대담 발췌: 이선 디지털뉴스팀 에디터

#Y녹취록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013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