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이걸 어쩐다'...처우 개선한 日자위대, 심각한 내부 상황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7.10 오후 04:19
AD
일본 자위대의 2023년도(2023년 4월∼2024년 3월) 모집 정원 대비 채용자 비율이 50.8%로 역대 최저를 기록했다고 아사히신문과 요미우리신문이 9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2023년도에 자위대 대원 1만9천598명을 뽑을 계획이었으나, 실제 채용자 수는 9천959명이었다고 전날 발표했습니다.

정원 대비 채용자 수인 채용률은 2022년도보다 15.1%포인트나 하락했으며, 기존 최저였던 1993년도 55.8%보다 낮았습니다.

자위대 채용률은 1995년 이후 대체로 80%를 넘었으나, 2022년도를 기점으로 크게 떨어지고 있습니다.

아사히는 최근 모집 정원을 늘린 것이 영향을 미쳤지만, 응모자 수 자체가 감소 추세라고 전했습니다.

자위대는 전체 정원이 24만7천 명이며 그중 2만 명가량이 부족한 상태입니다.

방위성은 자위대 대원 확보를 위해 생활환경과 처우 개선 등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아사히는 방위성이 지원자 감소 원인으로 저출산, 기업과 채용 경쟁 등을 꼽고 있지만, 2022년 이후 잇따라 불거진 괴롭힘 문제 등 각종 불상사도 영향을 줬을 수 있다고 짚었습니다.


신문은 방위산업체 음식 접대, 부자격자 비밀 취급 등에 관한 의혹이 새롭게 제기되면서 방위성 내에서 위기감이 확산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지금이뉴스
특별 이벤트 배너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4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3,057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96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