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344명완치 10,340명사망 269명
검사 누적 868,666명

30대 前 아나운서, 성관계 영상 캡처본 불법유포로 검찰 송치

방송 2020-03-18 17:01
30대 前 아나운서, 성관계 영상 캡처본 불법유포로 검찰 송치
AD
전직 아나운서가 성관계 영상을 캡처해 불법 유포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18일 TV조선은 "A씨가 여성과 동의하에 성관계한 영상을 캡처해 지인들에게 불법으로 유포한 혐의로 이번 달 초 검찰 송치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자신이 성관계한 영상을 촬영하고 이를 캡처해 지인들에게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에게 캡처 사진을 받은 지인이 카카오톡 단체방에 이를 올렸고, 단체방에 있던 한 지인이 지난해 11월 중순쯤 A씨를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로 고발하면서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압수물과 참고인 진술을 토대로 A씨가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의 동의를 받지 않고 성관계 동영상 캡처 사진을 지인들에게 유포했다고 보고 음란물 유포 혐의를 적용했다.

해당 사건 이후 지난해 11월 말 A씨는 방송사에 사직서를 제출했고, 방송사도 프리랜서 계약을 해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 = YTN sta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