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0,423명완치 6,973명사망 204명
검사 누적 494,711명

바른미래, 안철수계 등 비례대표 의원 9명 '셀프 제명'...해체 수순

정치 2020-02-18 12:20
AD
3당 통합 등과 관련해 손학규 대표와 갈등을 빚고 있는 바른미래당 소속 의원들이 의원총회를 열고 안철수계 등 비례대표 의원 9명에 대한 제명 결정을 내렸습니다.

바른미래당 이동섭 원내대표 권한대행은 오늘(18일) 의총 뒤 기자들과 만나 김삼화, 김수민, 김중로, 신용현, 이동섭, 이태규 의원 등 안철수계 의원 6명과 이상돈, 임재훈, 최도자 의원에 대한 제명을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각각 민주평화당과 대안신당에서 활동하고 있는 박주현·장정숙 의원, 그리고 바른미래당에 남아 있는 채이배·박선숙 의원은 의총 불참 의사를 밝혀 제명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소속 의원 17명 가운데 9명이 이른바 '셀프 제명'에 나선 데다, 지역구 의원들도 조만간 탈당할 예정이어서 바른미래당이 사실상 해체 단계에 들어선 것으로 보입니다.

송재인 [songji10@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D-5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