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668명완치 10,506명사망 273명
검사 누적 990,960명

'오론손으로, 왼손으로' 로하스, 좌우 연타석 홈런 폭발

스포츠 2020-05-23 19:04
AD
[앵커]
KBO리그의 대표적인 스위치 히터 로하스가 좌우 연타석 홈런 진기록을 세우며 팀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kt의 천적으로 군림했던 LG 차우찬은 연승 기록을 마감했습니다.

서봉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3대0으로 앞선 5회, LG 왼손투수 차우찬을 상대로 오른쪽 타석에 선 로하스가 힘차게 방망이를 돌립니다.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

7회, 바뀐 투수 송은범에 맞서 왼쪽 타석에 자리한 로하스는, 투아웃 1루에서 좌월 투런 홈런을 만들었습니다.

KBO리그 역대 3번째 한 경기 좌우 연타석 홈런으로 2010년 서동욱 이후 10년 만에 나온 진기록입니다.

kt는 1회부터 kt전 11연승을 달리던 차우찬을 두들겼습니다.

오태곤의 안타를 LG 김현수가 빠뜨리면서 3루타가 됐고, 조용호가 선취점을 뽑았습니다.

4회 두 점을 더 뽑은 kt는 중반 이후 로하스가 원맨쇼를 펼치며 달아나 6대 2로 이겼습니다.

kt 선발 김민이 3회 노아웃 만루 등 위기를 모두 넘기며 1실점으로 승리투수가 된 반면, 차우찬은 패전 투수가 됐습니다.

YTN 서봉국입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