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457,612명완치 400,585명사망 3,705명
1차 접종 42,593,798명접종률 82.9%

[훈훈주의] "어려운 이웃에게" 대전 익명의 어르신이 놓고 간 100만 원

뉴스 2020-10-20 16:15
이미지 확대 보기
[훈훈주의] "어려운 이웃에게" 대전 익명의 어르신이 놓고 간 100만 원
사진 제공 = 대전 서구청
AD
[훈훈주의]는 우리 일상에서 일어나는 따뜻한 이야기를 다룹니다. 각박한 세상 속 누군가의 따뜻한 도움, 선한 움직임을 전하겠습니다.
이미지 확대 보기

[훈훈주의] "어려운 이웃에게" 대전 익명의 어르신이 놓고 간 100만 원

대전의 한 행정복지센터에 익명의 어르신이 100만 원을 놓고 떠나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20일 대전 서구청에 따르면 며칠 전 도마2동 행정복지센터에 익명의 남성이 찾아와 "어려운 이웃에게 써달라"라며 100만 원을 전달했다.

오토바이 헬멧을 눌러 쓴 이 어르신은 '어려운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이 적힌 흰 봉투를 직원에게 건넸다. 봉투 안에는 돈이 들어있었다.

직원이 돈 봉투임을 확인하고 바로 어르신을 뒤따라 나갔지만 그는 이미 떠난 뒤였다.

도마2동에 익명으로 기부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올해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현금 7건(총 310만 원), 마스크 등 180만 원 상당의 물품 등이 익명 기부됐다고 구청은 전했다.

안규만 도마2동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온기를 전해준 익명의 기부자에게 감사드린다. 기부자의 따뜻한 마음을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겠다"라고 말했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훈훈주의]는 독자 여러분의 따뜻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세상에 꼭 알리고 싶은 훈훈한 이야기가 있다면 '훈훈주의'로 전해주세요. (※제보 메일 : mobilepd@ytnplus.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