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27,309명완치 117,423명사망 1,874명
검사 누적 9,105,771명

주요 변이 감염 1,500명 육박...확산세 막을 대책은?

사회 2021-05-04 19:56
변이 확진자의 접촉자 범위 최대한 넓게 잡아 관리
격리 면제자 변이 감염 사례도 6건…사각지대 최소화
기타 변이 감염도 473명…정부, 역학 관련 사례 파악 안 해
AD
[앵커]
기존 코로나19보다 전파력이나 백신을 회피하는 능력이 더 큰 것으로 알려진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가 심상치 않습니다.

영국과 남아공, 브라질 등 주요 변이 국내 감염자는 1,500명에 육박하는데요.

격리면제자 가운데서도 이런 변이 바이러스가 검출되면서, 추가 확산 차단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이형원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계속 확산하고 있습니다.

최근 주요 변이 분석에서 추가 감염자만 97명이 확인돼, 검출률은 15%에 육박했습니다.

이들을 포함한 주요 변이 누적은 632명으로, 영국 변이 감염자가 대부분입니다.

이런 분석을 거치지는 않았지만 역학적 연관성이 큰 사례까지 포함하면 국내 변이 감염자는 1,500명을 넘봅니다.

[이상원 /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 : 남아공과 브라질 변이는 조금 더 좋지 않은 상황입니다. 전파력뿐만이 아니라 백신을 회피하는 능력이 영국발 변이보다 더 높기 때문에….]

지역 발생 비중이 상당한데, 울산에서는 변이 검출률이 60%를 넘어섰습니다.

[박영준 /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팀장 : 다른 지역에 비해서 높은 것은 사실입니다. 3월 중순 이후부터 지역사회의 추적관리가 일부 누락된 사람들에 의해서 추가 전파들이….]

방역 당국은 변이 확진자의 접촉자 범위를 최대한 넓게 잡고,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 관리를 더 철저히 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격리면제자의 변이 감염 사례도 6건이나 있었던 만큼 이런 사각지대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입니다.

[이상원 /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 : 변이 감염이 있는 그런 국가를 여행한 분들에 대해서 격리면제를 유예하는 것은 탄자니아, 남아공 이런 쪽의 국가들이 대상이 되겠고 현재까지 유지가 되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와 인도 등 기타 변이 감염자도 473명에 달하는데,

정부는 주요 변이와 달리 위험도 근거가 아직 확보되지 않아 이들에 대한 역학 관련 사례는 파악하지 않고 있습니다.

YTN 이형원[lhw90@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