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책부록] "이곳이 쓰레기 더미라고요?" 어느 공원의 숨겨진 이야기

별책부록 2019-07-24 17:00
AD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이자 가족 나들이로 유명한 이곳.
사실 이곳은 얼마 전까지만 해도 악취와 벌레가 가득해 생명이 살 수 없는 곳이었는데요.

오늘 별책부록에서는 죽음의 땅에서 생명이 가득한 땅으로 탈바꿈한 이 공원의 이야기를 다뤄봤습니다.

제작 : 안용준 PD(dragonjun@ytnplus.co.kr)
내레이션 : 오세혁 아나운서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