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6,429명완치 65,478명사망 1,378명
검사 누적 5,469,247명

美 오하이오서 새 변이 2종 발견..."미국에서 생긴 듯"

국제 2021-01-14 03:22
AD
미국 오하이오주에서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먼저 나타난 것과는 다른 새로운 코로나19 변이가 발견됐습니다.

CNBC와 ABC 방송은 현지 시각 13일 오하이오주립대 웩스너의료센터 연구진이 2종의 새 변이 바이러스를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1명의 환자에게서만 발견된 1종의 변이 바이러스는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와 똑같은 유전자 돌연변이를 포함하고 있지만 "미국에 이미 존재하던 바이러스 종에서 일어난 것 같다"고 연구진은 설명했습니다.

다른 1종의 변이는 이미 오하이오의 주도인 콜럼버스에서 지난달 말부터 3주 사이에 광범위하게 퍼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콜럼버스 변이'는 이전의 코로나바이러스에서는 한꺼번에 목격된 적이 없는 3개의 다른 유전자 돌연변이를 가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연구를 이끈 댄 존스 오하이오주립대 분자병리학 부학장은 "새 변이는 앞서 발생한 바이러스와 같은 유전자 중추를 갖고 있지만, 3개의 돌연변이는 상당한 진화를 보여준다"고 설명했습니다.

새로 발견된 변이 바이러스는 영국·남아공발과 마찬가지로 전염력이 강하지만, 백신 효과를 떨어뜨릴 수 있다는 증거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고 연구진은 덧붙였습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