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190,166명완치 167,365명사망 2,077명
1차 접종 16,893,124명접종률 32.9%

일본인, 터키서 고양이 5마리 잡아먹어..."일본 풍습" 주장

SNS세상 2021-06-18 14:00
이미지 확대 보기
일본인, 터키서 고양이 5마리 잡아먹어..."일본 풍습" 주장
게티이미지뱅크
AD
터키 이스탄불에서 일본인 남성이 새끼 고양이 다섯 마리를 잡아먹어 현지 주민들이 큰 충격에 빠졌다.

17일, 일본 후지 뉴스 네트워크는 지난 14일 이스탄불에 사는 30대 일본인 남성이 주택가 인근에서 잡은 새끼 고양이 다섯 마리를 요리해 먹은 뒤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터키는 '고양이들의 천국'이라고 불리는 나라로, 모든 시민이 길고양이를 자신의 애완동물처럼 아끼고 길고양이들도 인간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고양이에 대한 터키인들의 사랑이 깊은 만큼 일본인 남성의 범행은 현지에서 큰 비난을 받고 있다.

일본인의 범행은 이웃 주민의 고발로 경찰에 알려졌다. 그가 고양이를 잡아먹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이웃 주민은 경찰을 부르기 전 이 남성과 격한 말싸움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웃 주민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터키는 일본을 좋아하기 때문에 우리 주민들은 그 일본인과 사이가 좋았다. 함께 차도 마시고 이야기도 나누곤 했는데, 설마 그가 이런 행동을 할 줄 몰랐다"고 말했다.

경찰에 체포된 일본인은 자신의 행동이 별것 아니라는 듯 "일본에서는 고양이를 먹는 풍습이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인 남성은 동물보호법 위반으로 13만 엔(약 133만 원) 상당의 벌금을 내고 현 거주지에서 추방될 것으로 전해졌다.


YTN PLUS 정윤주 기자
(younju@ytnplus.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도쿄올림픽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