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5,521명완치 62,956명사망 1,360명
검사 누적 5,376,086명

'82년생 김지영', 美 타임지 '2020년 꼭 읽을 책 100권' 선정

SNS세상 2020-11-16 17:10
\'82년생 김지영\', 美 타임지 \'2020년 꼭 읽을 책 100권\' 선정
사진 출처 = 타임지 홈페이지 캡처
AD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조남주 작가의 소설 '82년생 김지영'을 2020년 꼭 읽어야 할 책 100권에 선정했다.

최근 타임지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0년 꼭 읽어야 할 책 100권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가부장적인 한국 사회의 성차별을 그려낸 '82년생 김지영'도 포함됐다.

타임지는 "딸이자 아내이자 어머니인 김지영은 매일 다른 사람으로 깨어난다"라며 소설 '82년생 김지영'을 소개했다.

그러면서 "이 서사는 한국의 실제 성 불평등에 대한 각주로 완성된다"라며 "작가 조남주가 쓰고 제이미 장이 번역한 이 소설은 많은 젊은 여성들이 암묵적으로 강요 받아온 역할을 돌아보게 하고, 여성 혐오주의자들이 촉발한 죽음의 위협을 상기시켜 베스트셀러가 됐다"라고 평했다.

또 "평생에 걸친 성차별 끝에 분노가 주인공 지영을 무너뜨렸다. 이러한 분노는 너무 작지만 너무 크고, 슬프게도 너무 흔한 일이기 때문이다"라고 전했다.

지난 2016년 한국에서 출간된 '82년생 김지영'은 국내에서 100만 부 이상 판매됐고 12개 언어로 번역됐다. 영문으로 번역된 '82년생 김지영'은 지난 4월 미국에 출간됐다.

'82년생 김지영'은 지난 9월에는 미국 최고 권위 문학상인 전미도서상 번역 부문 후보작에까지 올랐다. 하지만 최종 후보에 오르지 못하면서 수상은 불발됐다.


YTN PLUS 문지영 기자(moon@ytnplus.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