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3,918명완치 60,846명사망 1,316명
검사 누적 5,192,129명

[자막뉴스] "이번 바이러스는 달라" 심상치 않은 中, 결국...

자막뉴스 2021-01-07 05:20
AD
중국 허베이성의 성도인 스자좡시의 아파트 단지.

영하 10도의 강추위 속에 주민들이 핵산 검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천백만의 스자좡 시민 전원이 받고 있습니다.

스자좡시는 불과 3일 만에 감염자가 100명 넘게 급증하자 전수 검사에 나섰습니다.

이번 감염이 시작된 스자좡시 외곽 가오청구는 고위험 지역으로 지정됐습니다.

방역이나 공무 차량이 아니면 통행이 힘든 상황 입니다.

스자좡시가 포함된 허베이성은 인구 7천 5백만의 성 전체 지역에 전시상태를 확대 선포했습니다.

학교는 등교를 중단했고, 감염 지역 주민들의 외출도 통제하기 시작했습니다.

진원지 스자좡에서 베이징을 비롯한 외부와 연결 되는 10개의 고속도로는 폐쇄했습니다

시외버스 터미널도 문을 닫았습니다.

베이징시도 스좌좡에서 오는 열차의 운행을 중단시켰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수도 베이징과 동북 지역의 산발적 감염도 3주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칭다오에서는 중국에서 세 번째로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가 또 발견됐습니다.

올겨울에는 대규모 재확산이 없을 것이라던 중국 당국은 이달 말 춘제 대이동을 앞두고 상황이 나빠지자 더 긴장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강성웅입니다.


촬영편집ㅣ고 광
그래픽ㅣ이강규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코로나19 #중국코로나 #전시상태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