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4,389명완치 13,280명사망 301명
검사 누적 1,579,757명

광주시, 내일부터 '사회적 거리 두기' 1단계로 완화

전국 2020-08-02 16:34
AD
광주시가 내일부터 '사회적 거리 두기'를 1단계로 전환합니다.

최근 7일간 해외 입국자 이외에 지역 감염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고 방역 당국이 지역 감염원을 파악하고 통제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오늘 온라인 기자회견을 열고 "6월 27일 지역 감염 발생 후 거리 두기를 2단계로 격상하고 150만 시민과 방역 당국이 노력한 결과 한 달여 만에 지역감염 확산을 차단하게 됐다"며 "나눔과 연대의 광주 정신을 보여준 시민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습니다.

광주시가 지난달 2일 거리 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 뒤 33일 만에 1단계로 전화하면서 각종 행정조치가 해제되거나 기준이 완화됩니다.

우선 '실내 50인 이상 실외 100인 이상 집합·모임·행사 금지' 행정조치가 해제됩니다.

마스크 착용과 2m 이상 간격 두기, 명부 작성, 발열 확인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면 행사 개최가 가능합니다.

또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다중이용시설이나 실내 체육시설도 다시 문을 열고 지역 어린이집도 내일부터 정상 운영합니다.

프로야구와 프로축구 경기장도 관중 입장이 가능해지지만, 전체 관중석의 10%를 초과해선 안 됩니다.

종교시설은 중위험시설로 기준을 완화하되, 집합제한 행정조치를 계속 유지해 QR코드 사용과 방역 수칙 준수를 의무화했습니다.

광주의 누적 확진자는 205명으로, 지난 2일 미국에서 입국한 30대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을 제외하고는 최근 일주일간 지역사회 감염이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