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르면 21일 표결 전망..."국민 눈길 봐야" vs"국민 눈엔 검치" [앵커리포트]

뉴스 2023-09-19 15:07
AD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 민주당 이재명 대표에 대한 체포동의안을 재가하고, 법무부가 이를 국회에 제출하면서, 이 대표 체포동의안은 국회의장 본회의 보고를 거쳐 이르면 오는 21일, 모레 표결에 들어갈 전망입니다.


민주당이 제출한 한덕수 국무총리 해임 건의안을 같은 날 함께 표결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앞서 이재명 대표는 지난 2월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등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됐고, 국회 본회의 표결에서 체포 동의안이 부결된 바 있습니다.

당시 찬성이 139표로 반대 138표보다 1표 많았지만, 과반인 149표에 이르지 못해 부결됐고 영장은 자동 기각됐습니다.

여야는 날선 공방을 이어갔습니다.

여당은 민주당이 당 대표 개인비리 영장 청구를 민주당에 대한 공격으로 받아들이고 있다며 국민의 싸늘한 눈길을 보고 표결하라고 압박했고,

야당은 총리 해임 건의는 윤석열 대통령에게 국정운영의 책임을 묻는 것이라며, 정권은 '법치'를 말하지만, 국민 눈에는 '검치'라고 비판했습니다.

여야 원내대표 발언 듣고 오늘 더정치 시작하겠습니다.


[윤재옥 / 국민의힘 원내대표 : 이재명 대표의 유례 없는 비리 의혹은 앞으로 정치권 부정·부패에 대한 사법 처리의 기준이 될 것이기 때문에 더욱 감정을 배제하고 철저하게 법리에 의해서만 합니다. 당 대표의 개인 비리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민주당 전체에 대한 공격으로 받아들이는 건 전형적인 집단사고의 오류입니다. (국민의) 싸늘한 눈길을 염두에 두고 체포동의안 표결에 임하길 바랍니다.]

[박광온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정치를 수사하듯이, 수사를 정치하듯이 합니다. 정권은 '법치'를 말하지만, 국민의 눈에는 '검치'입니다. 국민의 요구는 간명합니다. 대한민국의 상식을 바로 세우라는 것입니다. 가장 시급한 국정과제는 국정 쇄신입니다. 해임 건의가 형식적으로는 국무총리와 장관을 향하지만, 본질적으로는 대통령 국정운영의 책임을 국민이 묻는 것입니다.]




YTN 김영수 (kimys@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AD
D-48
민심 2024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에디터 추천뉴스
AD
Y녹취록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