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내 추천서 있으면 강남 아파트가 7억"이라던 40대, 결국...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4.17 오후 04:36
AD
서울 강남 아파트를 7억 원에 분양받을 수 있다고 속여 수백억 원을 받아 챙긴 40대가 중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 된 40대 서 모 씨에게 징역 20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서 씨로 인한 피해자가 100여 명에 이르고, 피해를 회복할 가능성이 커 보이지도 않는다며 죄질이 상당히 나쁘다고 질타했습니다.

서 씨는 LH 투자유치 자문관을 사칭해, 자신의 추천서가 있으면 강남 일대 30억 원대 아파트를 7억 원에 특별공급 받을 수 있다고 속여, 지난 2021년 4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100여 명에게서 계약금 명목으로 모두 200억여 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기자ㅣ홍민기
자막편집ㅣ육지혜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5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9,704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8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