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바퀴마다 모터 단 '탱크'...벤츠, `G바겐 첫 전기차` 실물 공개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4.24 오후 03:37
AD
메르세데스-벤츠가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 중국에서 프리미엄 모델 G클래스의 전동화 모델을 처음 공개했습니다.


G클래스는 `G바겐`으로 불리는 오프로드 스포츠유틸리티차(SUV)로, 1979년에 등장했는데 순수 전기차 모델 출시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벤츠는 24일 중국 베이징 시내 예술단지 `아트 디스트릭트 798`에서 월드 프리미어 행사를 열고 G클래스 전기차인 `디 올 뉴 메르세데스-벤츠 G580 위드 EQ 테크놀로지`(이하 G580)를 공개했습니다.

G580은 4개의 바퀴 가까이에 각각 개별 제어 전기모터를 장착했습니다.

4개 모터가 내는 최대출력은 432㎾(킬로와트),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걸리는 시간은 4.7초입니다.

G580은 4개의 모터를 통해 단단하지 않거나 포장되지 않은 노면에서 차량을 제자리에서 회전시키는 `G-턴`, 오프로드 주행 시 회전 반경을 크게 줄여주는 `G-스티어링` 기능을 구현했습니다.

또 운전자가 지형 대처에 집중하는 동안 시속 2∼8㎞의 고정 속도로 주행하며 최적의 추진력을 유지해 주는 `3단 지능형 오프로드 크롤링 크루즈 컨트롤`도 탑재했습니다.

이런 기능을 통해 G580은 최대 35도 각도 경사면에서 안정적으로 주행할 수 있습니다.

G580의 외관은 기존의 `패밀리 룩`을 이으면서도 블랙 패널 라디에이터 그릴과 살짝 높아진 그릴 등의 디자인 요소로 `전기차 분위기`를 보여준다고 벤츠는 설명했습니다.

벤츠는 세계 최대 규모 전기차 시장인 중국에서 이 모델을 공개하면서 `프리미엄 전기차`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는 방침입니다.

국내에는 올해 하반기 출시될 예정입니다.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화면출처ㅣX@MercedesBenz
화면출처ㅣX@DriveGreen80167
화면출처ㅣX@TheGalox_

#지금이뉴스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5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9,704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8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