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무기고 가득 채운 헤즈볼라..."전면전 시 아이언돔도 무력화"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6.21 오후 05:28
AD
이스라엘과 레바논 무장정파 헤즈볼라의 전면전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미국 정부 내에서 이스라엘의 방어 능력에 대한 우려가 나오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헤즈볼라가 정밀유도탄 등을 이용한 대규모 공격에 나설 경우 이스라엘의 최첨단 방공시스템인 아이언돔도 버티지 못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20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은 미 당국자 3명을 인용해 미국은 이스라엘과 헤즈볼라의 전면전이 발발할 경우 아이언돔을 포함한 이스라엘의 방공시스템이 헤즈볼라의 공격에 제압될 수 있는 것으로 본다고 보도했습니다.

한 고위 당국자는 "우리는 적어도 일부 아이언돔 배터리는 (헤즈볼라의 공격에) 압도될 것이라고 평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도 같은 우려를 미국 측에 전달했다고 미 당국자들은 설명했습니다.

특히 이스라엘은 헤즈볼라가 수년 동안 이란의 지원으로 비축한 다량의 정밀유도탄과 미사일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 우려를 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 이스라엘 당국자는 헤즈볼라가 정밀 유도 무기를 이용한 대규모 공격을 수행하면 자국의 시스템이 방어하기 어려울 수 있다고 CNN에 말했습니다.

앞서 이달 초 헤즈볼라는 이스라엘 북부 육군 기지의 아이언돔 포대를 드론으로 공격해 손상을 가했다는 주장을 담은 동영상을 공개한 바 있습니다.

이에 이스라엘군은 아이언돔의 피해에 대해 알지 못한다고 밝혔으나, 실제 이스라엘 당국자들은 헤즈볼라 공격의 정교함에 놀랐고 아이언돔이 취약하다고 본다고 미국 측에 실토했다고 미 당국자 2명이 전했습니다.

한 소식통은 헤즈볼라가 정밀 유도탄과 미사일을 대량으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큰 우려 사항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과 헤즈볼라는 작년 10월 가자지구 전쟁 발발 이후 이스라엘-레바논 국경지대에서 자잘한 교전을 벌여왔습니다.

지난 11일 이스라엘군의 공습으로 헤즈볼라의 최고위급 지휘관 탈레브 사미 압둘라가 사망하면서 양측의 충돌이 격화되었습니다.

헤즈볼라는 12일 압둘라의 장례식에서 보복을 다짐하며 13일까지 이틀 동안 이스라엘 북부를 로켓과 드론으로 대규모 공격했습니다.


이에 대응하여 18일 이스라엘은 헤즈볼라에 대한 작전 계획을 공개적으로 언급했는데, 헤즈볼라는 이스라엘 북부를 침공할 수 있다고 위협하면서 긴장이 최고조에 달하는 상황입니다.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지금이뉴스
특별 이벤트 배너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4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3,057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96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