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자막뉴스] 마실 물도 없는 한반도 '초유의 사태'...최악의 상황 직면

자막뉴스 2023.03.24 오전 11:26
AD
광주 시민에게 먹을 물을 공급하는 동복호 상류입니다.


물 대신 풀만 무성하고, 댐 건설로 수몰됐던 다리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동복호의 저수율은 18%로 14년 만에 20%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광주·전남 지역 최근 1년 누적 강수량은 900mm입니다.

평년의 64% 수준으로 1973년 이후 50년 만에 최악의 가뭄입니다.

광역상수원 주암댐도 저수율이 10%대를 기록하면서 광주광역시는 30년 만에 제한급수 위기에 직면했습니다.

광주광역시는 물 부족 해결을 위해 영산강 하천수를 끌어오고 있습니다.

모처럼 내린 천금 같은 단비에 바짝 마른 땅이 오랜만에 흠뻑 젖었습니다.

하지만 강우량이 20mm도 되지 않는 곳이 많아 해갈에는 역부족입니다.


특히, 모내기 철을 앞두고 물 관리가 중요한 벼농사도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물 공급에는 한계가 드러나고 있는 만큼 최악의 가뭄을 극복하기 위해 적극적인 물 절약 실천이 절실해지고 있습니다.

YTN 오선열입니다.



촬영기자 : 김경록
자막뉴스 : 이미영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6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7,627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452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