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자막뉴스] 방사능 검사 결과에 '초조'...상인들 수심 가득

자막뉴스 2023.09.19 오후 01:28
AD
새벽 3시, 전국 최대 어시장으로 꼽히는 부산공동어시장.


경매를 앞두고 어종과 크기별로 선별 작업하느라 분주한 사이, 또 다른 손길이 바쁘게 움직입니다.

서로 다른 조업구역에서 잡아 올린 고등어와 삼치, 갈치를 수거 봉투에 담아 봉인지로 꽁꽁 감쌉니다.

경매에 나갈 수산물이 방사능 기준치를 넘는지 신속하게 측정하기 위해 시료를 채취하는 겁니다.

[이대욱 / 수산질병관리사 : 어선별로 조업 해구를 파악합니다. 조업 해구가 겹치는 어선은 제외하고 조업 해구가 다른 어선에서 대표 품종 세 품종을 각 한 품종씩 샘플을 (채취)하고 있습니다.]

어시장에서 가져온 생선은 먹을 수 있는 살 부위로 1kg을 발라낸 뒤, 곱게 갈아 측정 장비에 넣습니다.

신속 조사 결과를 얻기까지 걸리는 시간은 30분 남짓.

국내 식품 방사능 검사는 국제기준이나 미국보다 10배 이상 엄격한 기준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김재훈 /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사무관 : 신속검사 같은 경우는 올해 8월 21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했고요. 지금 1,100건 정도 했고 모두가 적합이었습니다.]

"금일 위판 수산물 방사능 검사 결과 적합함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안내 방송과 함께 우렁찬 목소리로 경매가 시작됐지만, 상인들 표정 한구석은 밝지 못합니다.

수산물에 대한 국민 불안이 좀처럼 사그라지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

[한상엽 / 부산공동어시장 중도매인 66번 : 서울 경기 쪽이나 인천 쪽으로 저희들이 시판 물량을 많이 보내는데 실제로 많이 장사가 안 된다는 얘기가 들리고요. 저희도 보내는 물량도 사실은 좀 줄은 경향이 있습니다. 이런 악재까지 겹치니까 많이 힘든 상황입니다.]

정부 대처에 답답함을 호소하며 보다 안심하고 수산물을 먹을 수 있는 대책 마련도 당부합니다.

수산물이 유통되는 첫 단추인 경매 전 방사능 신속검사가 이뤄지고 있거나 예정인 위판장은 모두 43곳입니다.

이들 위판장을 거치는 수산물은 국내 위판 물량의 80%에 이릅니다.

부산 공동어시장에서 YTN 양일혁입니다.


촬영기자 : 박재현
그래픽 : 이원희
자막뉴스 : 이선

#YTN자막뉴스 #방사능검사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9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0,226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84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