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지금이뉴스] '1년 동안 9.4% ↑' 수도권에서 집값 가장 많이 오른 곳

지금 이 뉴스 2024.04.15 오전 09:58
AD
최근 1년 동안 수도권에서 집값이 많이 오른 지역으로 과천과 화성, 분당 등이 꼽혔습니다.


부동산 플랫폼업체 직방이 수도권 지역별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을 조사했는데 과천의 4월 기준 집값이 3.3㎡당 4,968만 원으로 1년 전보다 9.4% 올라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다음은 화성시 8%, 성남시 분당구 5.8%, 수원시 영통구 5.5% 등의 순으로, 수도권 남부 지역이 가격 상승을 주도했습니다.

과천은 서울 서초구와 접해 있고 주거 선호도가 높아 강남권 주택시장과 유사한 흐름을 보이는데 특히 별양동에 있는 주공4단지의 가격 상승 폭이 가장 높았습니다.


화성은 GTX-A 노선 개통 호재에 힘입어 동탄역 근처에 단지가 크게 올랐고 성남시 분당구에서는 입주 3년 차에 들어선 신축단지들의 가격 상승 폭이 컸습니다.

기자ㅣ차유정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육지혜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5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9,704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8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