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1,200조' 초대형 사업...韓, 기회의 땅 선점하나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3.09.18 오전 10:48
background
AD
우크라이나의 젤렌스키 대통령이 키이우에서 한국 재건협력 대표단과 1시간 가까이 면담하며 원전과 방산, 자원개발, 재건사업 등 4개 분야에서 협력을 요청했습니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단장으로 삼성물산과 현대건설, 한국수자원공사 등 18개 기업으로 구성된 민관 재건협력단은 우크라이나 방문을 마치고 귀국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특히, 한국의 대용량 원전기술의 협력을 요청했으며 태양광 발전과 정유시설 개발에도 관심을 보였습니다.

또 이차전지의 핵심 소재인 리튬 광산을 한국과 공동 개발하고, 자동차 등 제조업에 대한 투자도 요청했습니다.

이와함께 폴란드 바르샤바와 키이우를 잇는 고속철도 신설이 필요하다며 협조를 요청했고, 댐 복구 지원도 희망했습니다.

이에 대해 원희룡 장관은 각 분야 협력을 한국의 정부 기관과 민간기업이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과 우리 측 재건협력단이 만나면서 1,200조 원 규모로 추산되는 우크라이나 재건사업에서 우리나라가 선점하는 계기가 마련됐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습니다.

정부는 올해 안으로 산업통상자원부 등을 주축으로 2차 재건협력단을 꾸려 우크라이나에 파견할 계획입니다.

기자 : 박홍구
제작 : 이선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9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0,226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84
YTN 엑스
팔로워 361,512